최종편집
2019-07-23 오전 7:17: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6-24 오전 7:40:39 입력 뉴스 > 종합뉴스

남북 화합 기원하며 다시 한 번 이여차!
임진각서 세 번째 기지시줄다리기 줄 당겨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우리나라 대표 민속행사인 당진 기지시줄다리기(국가무형문화재 제75) 행사가 지난 23일 경기도 파주시에 위치한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펼쳐졌다.

 

기지시줄다리기보존회(회장 안본환)가 주관한 이번 줄다리기 행사는 한반도 평화와 남과 북의 공동 번영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오전 10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남북화합기원 제사를 시작으로 농악공연에 이어 관광객들이 함께 참여하는 줄다리기 시연 순으로 진행됐다.

 

남북 분단의 상처를 간직한 임진각에서 남과 북의 화합과 평화통일을 기원하는 기지시줄다리기 행사가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당진시와 보존회는 지난 2013년에 한 차례 줄다리기 행사를 연바 있으며,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한반도에 평화의 바람이 불었던 지난해 6월에도 남북화합 기원 줄다리기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이처럼 기지시줄다리기가 남북 화합에 앞장서고 있는 데에는 기지시줄다리기가 가진 상징성에 있다. 물 윗마을과 물 아랫마을로 나뉘어 줄을 당기는 기지시줄리기는 물 윗마을인 수상(水上)이 이기면 그 해에 나라가 태평하고 물 아랫마을인 수하(水下)가 이기면 풍년이 든다는 속설이 있는 만큼 승패보다 화합과 공동 번영에 목적이 있다.

 

물론 기지시줄다리기의 최종 꿈은 임진각이 아닌 상징성이 있는 장소에서 남과 북 주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줄다리기를 하는 것이다. 실제로 시는 지난 2012년부터 남북 공동 평화 줄다리기 개최를 지속적으로 모색하고 있는 중이다.

 

고대영 당진시청 학예연구사는 “500여 년의 긴 역사를 가진 기지시줄다리기가 남과 북을 하나로 잇는 평화의 줄이 될 수 있도록 보존회와 함께 노력하고 있다“69주년을 맞이한 6.25 전쟁을 앞두고 진행된 이번 줄다리기가 남북 평화의 길을 열어주는 초석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28,391,780
  어제 : 54,849
  오늘 : 15,684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787-8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박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