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4-23 오후 2:4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4-09 오후 3:50:29 입력 뉴스 > 서산뉴스

맹정호 서산시장 ‘서산개척단 진상조사 및 특별법 제정’ 건의서 제출



 

서산시는 맹정호 시장이서산개척단 진상조사 및 특별법 제정건의서를 청와대와 국회, 국가인권위원회에 제출했다고 9일 밝혔다.

 

서산개척단 사건1961년 박정희 군사정권이 사회명량화 사업이란 미명하에 대다수의 무고한 시민들 1,742명을 강제로 납치해, 강제 노역, 폭행, 강제결혼까지 시킨,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인격도 무시된 국가에 의해서 자행된 사건이다.

 

전국에서 끌려온 개척단원들은 양대모월지구(882필지 2,638,884)에서 방치된 폐염전을 농지로 개간하는데 투입되어 강제 노역, 굶주림과 질병, 지속적인 구타 등을 당했으며, 그 중 119명은 사망해 현재 서산 희망공원 무연총에 묻혀있다.

 

정부는 1968년 당시 자활지도 사업에 관한 임시조치법과 구)보건복지부서산 자활농정착사업장 농지 및 주택 가분배 계획에 의해 1세대당 1정보의 토지를 무상으로 분배해주겠다는 약속을 했으나, 이를 지키지 않고 국유지로 등기했으며, 2013년부터 한국자산관리공사를 통해서 경작자들에게 20년 분납으로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정영철 서산개척단진상규명추진위원장 및 위원들은 2018년부터 청와대와 국회, 국가인권위원회에 서산개척단 진상조사 및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및 시위를 해오고 있었으며, 서산시에서도 다각적인 방법을 통해 서산개척단진상규명추진위원회의 활동을 지원해왔다.

 

다행스럽게 국가인권위원회에서 20193서산개척단 사건 실태 파악 및 피해자 구제방안 마련 연구안건을 의결하고 이달부터 3개월간 실태조사를 실시하기로 함에 따라 서산개척단원들은 큰 기대를 갖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건의서를 통해 시장으로서 국가인권위원회의 적극적인 노력에 감사드리고, 국가차원의 서산개척단에 대한 최초의 실태파악인 만큼 철저한 조사가 이루어지길 바라며, 이를 바탕으로 특별법 제정 등을 통해서 서산개척단에 대한 인권유린과 강제노역에 대한 적절한 보상 등의 조치가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23,874,867
  어제 : 37,051
  오늘 : 5,818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787-8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박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