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3-23 오전 9:17: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3-13 오전 7:52:47 입력 뉴스 > 정치

당진시의회,“한전과 당진시는 전력구 공사를 즉각 중단하라”
부곡공단 지반침하현장 긴급방문해 현장 실태 점검



당진시의회(의장 김기재)12일 제60회 임시회 기간 중 당진시 송악읍 부곡공단 내 한전 전력구 공사와 관련된 지반침하 현상에 대해 긴급 현장방문에 나섰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당진시의회 김기재 의장을 비롯한 13명 의원 전원과 한국전력공사, 당진시청, 부곡공단 내 업체대표로 구성된 비상대책위 관계자 등 총 3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시의원들은 지반침하 현장을 둘러보고 피해 상황을 확인하며 그동안의 사건 경과 등을 보고 받았다.

 

이번 현장방문에서 시의원들은 공단 내에 있는 기업의 건물균열과 지반침하 현장은 물론 지하 전력 공급을 위한 수직구 등 한전 전력구 공사현장을 직접 상세하게 살펴봤다.

 

시의원들은 이번 지반침하로 인해 건물붕괴, 인근 위험시설물의 폭발로부터 기업근로자와 인근주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조치해줄 것을 한전과 당진시에 강력히 요구했으며 공사중지 등 당진시가 할 수 있는 모든 행정조치를 취할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또한 지반침하 발생의 원인을 면밀히 조사해 사건의 책임을 묻고 법적 대응 또한 검토해야하며 사고위험으로 인해 가동을 중단한 공장이나 추가적으로 발생하는 피해에 따른 기업들의 보상 및 대책마련을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사건의 피해조사와 원인을 규명하기 위한 용역업체 선정에 있어서 공단 내 입주하고 있는 기업들이 충분히 동의할 수 있는 업체로 선정하여 공정하고 투명한 조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요구했다.

 

당진시의회 김기재 의장은 공기업의 책임성과 당진시 행정대응이 미흡함을 지적하면서재발방지를 위해 사건의 원인규명과 책임소재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시민들의 안전이 최우선돼야 한다당진시와 한전은 철두철미한 안전대책과 추가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재 진행하고 있는 전력구 공사를 각 중단하라고 강력히 촉구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22,683,259
  어제 : 33,309
  오늘 : 36,975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8787-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가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